마을체험활동
  •   •체험관
  •   •체험프로그램
  •   •체험갤러리
  •   •추억후기
  •   •Q&A
추/억/후/기
 
제     목 양승동은 사퇴하라
글 쓴 이 단훈채 (bvc555)
글 정 보  Date : 2019-01-13 02:46


 

자신이 겪었고 당해온 그대로를 위하여 투쟁하여 쟁취한 촛불 사원행동의 양승동  

 

그 자리에 앉아서 하는 일은 오직 보복에만 열중하는 양승동 이대로 공영방송의 보복만찬을 두고 만 볼 것인가

 

 

KBS, 사원행동 양승동 대표·김현석 대변인 등 '파면'
한국방송공사(KBS) 이병순 사장이 지난해 사장 교체 시기 '관제 사장 반대' 투쟁을 벌였던 공영방송 사수를 위한 KBS 사원행동 양승동 공동대표와 김현석 대변인을 파면하고 성재호 기자를 해임하는 중징계를 내려 거센 파문이 일고 있다. 16년 만의...
프레시안
  • "사원행동, KBS 자존심 지켜냈을 뿐 이번 징계, 보이지 않는 손이 작용했다.... 
    다른 의도 있었을 것" ▲ '공영방송 사수 KBS 사원행동' 양승동 대표(앞줄 오른쪽)와 사원들이 지난 8월 27일 오전 여의도 KBS본사앞에서 이병순 사장 출근을 저지하기 위해 연좌시위를 벌이고 있다. ⓒ 권우성 관련사진보기 - 재심 신청할 건가? "2주 내에...
    오마이뉴스
  • 이병순 사장은 양심 언론인 징계를 즉각 철회하라 !

    2009.01.28.

    이병순 사장은 양심 언론인 징계를 즉각 철회하라 ! ]KBS는 16일 특별인사위원회에서 KBS를 장악하기 위하려는 정권에 맞서 투쟁했던 KBS 사원행동 대표인 양승동 PD와 김현석 기자를 파면하고, 성재호 기자를...
    한국방송기술인연합회 cafe.naver.com/kobeta/6 카페 내 검색
  • 이명박대통령 KBS 정연주 사장의 해임 (2008.8.11)
    2008.08.12.
    이날 사원행동 공동대표에 선출된 양승동 피디협회장은 “노조는 이명박 정부의 적나라한 방송장악에 행동으로 나서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양 대표 등 사원행동 지도부 11명은 이날부터 본관 앞에서...
    민주사회.정의구현 스크랩 파일 cafe.naver.com/scrapfile/... 카페 내 검색
  • (KBS공영노동조합 성명서) 특파원 파견 4개월 만에 지국 폐쇄-노조에 점령당한 KBS

    2018. 6. 25. 17:16

    (* 이미지는 운영자가 임으로 추가한 것입니다)
    (KBS공영노동조합 성명서)
    특파원 소환 등 무차별 보복 멈춰라



    런던 특파원이 부임한지 4개월 만에 사내 게시판을 통해 공개 복귀의사를 밝혔다.

    런던 특파원은 사측의 런던 해외지국 폐쇄 조치 전에 자진 복귀하겠으니 런던과 함께 폐쇄하려는 상파울루, 상하이 지국의 폐쇄를 재고해 달라고 호소했다.

    런던 특파원이 사내 게시판에 올린 글은 충격적이다.

    ▶ 유투브 KBS뉴스 2018.5.1일자 보도 화면 캡처(박재용 런던 특파원이 보도하고 있는 장면)


    민주노총 산하 언론노조 KBS본부가 파업 중이었던 지난 2월에 런던에 부임했던 그는 2개월 후에 본사로부터 현지에서 리포트를 만들지 말라는 소리를 들었다고 했다.

    런던 현지에서 리포트를 만들어도, 서울에서 받지 말라는 지시가 있었다는 것이었다.

    이어 그는 모 간부로부터 자진해서 귀국하는 것이 좋겠다는 연락을 받았다고 한다.

    분위기가 좋지 않기 때문에 모양새 좋게 자진 귀국하라는 권고였다는 것이었다.

    종합하면 이렇다.

    언론노조 소속이 아니었던 런던 특파원은 언론노조원들이 파업 중이었던 기간에 런던 특파원으로 발령을 받았다.

    당시 언론노조원들은 파업 중에 특파원을 선발하지 말 것을 요구했다.

    그러나 전임자가 임기를 마쳐 후임 자리를 비워 놓을 수 없었기 때문에 그는 발령을 받아 갔던 것이다.

    그 이후 런던 특파원의 보도내용에 대해 기자들이 문제를 제기하는 등 많은 논란이 일었고, 런던지국 폐쇄설이 나돌았다.

    결국 이것은 현실이 됐고, 폐쇄 대상에 상하이, 상파울루 지국이 추가되었다.

    역시 이곳들도 부임한지 몇 개월이 되지 않는 지역들로, 특파원들은 특정노조 소속이 아니다.

    사측은 해당 지역의 뉴스가 많지 않고 비용이 많이 들어서 구조 조정 차원이라고 이유를 내세웠지만, 설득력이 약하다.

    또 조기 소환에 소요되는 비용은 더 큰 것으로 드러나고 있다.

    런던 특파원은 계약 기간을 채우지 않고 사무실을 폐쇄할 경우 상당한 금액의 위약금을 물어야하기 때문에 비용이 더 많이 들어간다고 밝히고 있다.

    그러므로 해당 지국을 폐쇄하겠다는 것은 경비 절감이 목적이 아니라, 자신들과 뜻을 같이 하지 않는 사람들에 대한 보복조치로 밖에 보이지 않는다.

    KBS 역사상 특파원 임기 중에 지국이 폐쇄되는 것은 아주 드문 경우이다.

    이 같은 조치는 몇 달 전 MBC가 12명의 특파원 전원을 귀국시킨 것과 같은 맥락이다.

    특파원은 혼자 부임하는 것이 아니라 가족 전체가 이사를 가는 것이므로 어린 자녀들의 전학과 적응 등의 문제를 고려하면, 갑작스러운 귀국 조치는 가족 전체에게 감당하기 어려운 고통을 주게 된다.

    자녀들은 불과 몇 개월 사이에 또 다시 국내로 전학해야 한다.

    보복으로 보이는 것들은 이 뿐만이 아니다.

    언론노조 소속이 아닌 직원이 비교적 많은 보도영상국에서, 비 언론노조원들에 대한 보복과 탄압 등으로 보이는 일들이 잇따르고 있다는 글도 게시되었다.

    게시판의 글에 따르면, 비 파업자들에 대한 실명 거론과 인격 모독, 식사를 같이 안하고 왕따 시키기, 비 파업자에 대한 업무 배정에서의 차별 행위 등 부당노동행위가 자행되는 것으로 드러났다.

    이런 야만적 불법 차별대우를 멈춰라.

    우리는 부당노동행위로 고발하는 등 모든 법적 조치를 강구할 것이다.

    지금 KBS는 MBC의 행보를 그대로 따라가고 있다.

    특파원 소환, 과거 정권에서의 보도 내용을 조사해서 직원들을 징계하는 기구설치, 언론노조 위주의 앵커와 보직 배정, 비 언론노조원에 대한 차별대우 등 문명사회에서 입에 담기에도 부끄러운 일들이 버젓이 공영방송에서 일어나고 있다.

    문재인 정권이 적폐청산을 구실로 공포정치를 하듯이, KBS에서 공포경영을 하는 것이라고 본다.

    보수궤멸 조치가 공영방송에서 먼저 이뤄지고 있는 듯하다.

    공영방송은 개인 회사가 아니다.

    국민의 수신료로 운영되는 곳이다.

    공정하고 엄정해야 한다.

    반대파들을 철저하게 보복하면서 문재인 정권을 찬양하거나 정권에 유리한 보도를 한다면 국민들이 절대로 용서하지 않을 것이다.

    우리는 국민과 더불어 공영방송을 지키는 투쟁에 앞장설 것이다.

    2018년 6월 25일

    KBS공영노동조합


    목록으로
    새글쓰기

    강원도 인제군 상남면 상남3리 보랏빛산채마을 H.P 이장 : 010-5392-7321 / 사무장 : 010-7447-2621
    Copyright(c)2013 sangnam3.com ALL RIGHTS RESERVED